풀 블래스트: 필 데이비스

2013. 7. 4
미스터 원더풀로 불리는 라이트헤비급 선수가 료토 마치다와 댄 헨더슨의 중요 경기 중계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