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UFC 155 경기 후 기자회견 및 보너스 결과

UFC 155 보너스 시상 결과
UFC 155 경기 후 기자회견 현장에는 케인 벨라스케즈, 짐 밀러, 조 로존, 에렉 페레즈, 코스타 필리포우, 오카미 유신, 에디 와인랜드가 데이나 화이트 회장과 자리를 함께했다.

유혈이 낭자했던 화끈한 공방전을 펼친 짐 밀러와 조 로존 간의 경기가 ‘파이트 오브 더 나이트’로 선정됐다. 3라운드 상대 크리스 카리아소를 프론트 초크로 제압하며 UFC 155에서 유일한 서브미션승을 거둔 존 모라가가 ‘서브미션 오브 더 나이트’ 상을 수상했다.

한편, ‘KO 오브 더 나이트’ 상은 옥타곤 복귀전에서 1라운드에 필 데 프라이스를 KO로 격파한 토드 더피에게 주어졌다.

수상자들은 각각 6만 5천달러를 보너스로 지급받았다.

미디어

최근
UFC 177에 출전한 대니 카스틸로와 토니 퍼거슨의 인터뷰를 확인해 보자
2014. 8. 30
조 로건이 UFC 177 메인이벤트를 장식한 밴텀급 챔피언 T.J. 딜라쇼와 그의 상대 조 소토를 인터뷰 했다
2014. 8. 30
자신의 첫 타이틀 방어를 성공한 T.J. 딜라쇼, 타이틀 도전을 갈망하는 베테 코레이라의 소감 및 조 소토에 대한 데이나 화이트 대표의 생각을 확인해 보자
2014. 8. 30
UFC 177 at Sleep Train Arena on August 30, 2014 in Sacramento, California. (Photo by Zuffa LLC/Zuffa LLC via Getty Images)
2014. 8.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