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UFC 155 경기 후 기자회견 및 보너스 결과

UFC 155 보너스 시상 결과
UFC 155 경기 후 기자회견 현장에는 케인 벨라스케즈, 짐 밀러, 조 로존, 에렉 페레즈, 코스타 필리포우, 오카미 유신, 에디 와인랜드가 데이나 화이트 회장과 자리를 함께했다.

유혈이 낭자했던 화끈한 공방전을 펼친 짐 밀러와 조 로존 간의 경기가 ‘파이트 오브 더 나이트’로 선정됐다. 3라운드 상대 크리스 카리아소를 프론트 초크로 제압하며 UFC 155에서 유일한 서브미션승을 거둔 존 모라가가 ‘서브미션 오브 더 나이트’ 상을 수상했다.

한편, ‘KO 오브 더 나이트’ 상은 옥타곤 복귀전에서 1라운드에 필 데 프라이스를 KO로 격파한 토드 더피에게 주어졌다.

수상자들은 각각 6만 5천달러를 보너스로 지급받았다.
토요일, 8월 1
10PM/7PM
ETPT
Rio de Janeiro, Brazil

미디어

최근
UFC 대표 데이너 화이트 및 UFN 시카고 대회 출전선수들이 출석한 경기 후 기자회견 하이라이트.
2015. 7. 25
메건 올리비가 헤난 바라오를 상대로 4라운드 TKO승을 거두며 타이틀 방어에 성공한 TJ 딜라쇼를 만나 인터뷰를 진행했다.
2015. 7. 25
UFC 대표 데이너 화이트가 대회 직후 메건 올리비와의 인터뷰에서 UFN 시카고 대회에 대한 생각을 말한다.
2015. 7. 25
백스테이지 인터뷰를 진행하는 메건 올리비가 UFN 시카고 대회에서 제시카 아이를 상대로 3-0 판정스을 거둔 미샤 테이트의 경기 후 소감을 들어본다.
2015. 7.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