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UFC 155 경기 후 기자회견 및 보너스 결과

UFC 155 보너스 시상 결과
UFC 155 경기 후 기자회견 현장에는 케인 벨라스케즈, 짐 밀러, 조 로존, 에렉 페레즈, 코스타 필리포우, 오카미 유신, 에디 와인랜드가 데이나 화이트 회장과 자리를 함께했다.

유혈이 낭자했던 화끈한 공방전을 펼친 짐 밀러와 조 로존 간의 경기가 ‘파이트 오브 더 나이트’로 선정됐다. 3라운드 상대 크리스 카리아소를 프론트 초크로 제압하며 UFC 155에서 유일한 서브미션승을 거둔 존 모라가가 ‘서브미션 오브 더 나이트’ 상을 수상했다.

한편, ‘KO 오브 더 나이트’ 상은 옥타곤 복귀전에서 1라운드에 필 데 프라이스를 KO로 격파한 토드 더피에게 주어졌다.

수상자들은 각각 6만 5천달러를 보너스로 지급받았다.

미디어

최근
Watch the UFC 206 official weigh-in on Friday, Dec. 9 at 4pm/1pm ETPT live from the Air Canada Centre in Toronto Canada.
2016. 12. 9
UFC 206 대회 메인카드 출전선수 피니시 하이라이트 톱 5. 대회는 한국시각 12월 11일 오후 12시 스포TV를 통해 중계된다.
2016. 12. 6
도널드 세로니는 훈련을 마무리 짓고 기온 변화에 대비한다. 앤서니 페티스와 팀 동료들은 맥스 할로웨이에 대한 생각을 비교해본다. 할로웨이는 나이아가라 폭포 야간투어를 다녀온다. 맷 브라운은 아들과 함께 체육관을 찾는다.
2016. 12. 6
UFC Minute 진행자 리사 포일스가 UFN 올버니 대회, UFC 206 토론토 대회의 숨겨진 명승부에 대해 소개한다.
2016. 12.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