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UFC 155 경기 후 기자회견 및 보너스 결과

UFC 155 보너스 시상 결과
UFC 155 경기 후 기자회견 현장에는 케인 벨라스케즈, 짐 밀러, 조 로존, 에렉 페레즈, 코스타 필리포우, 오카미 유신, 에디 와인랜드가 데이나 화이트 회장과 자리를 함께했다.

유혈이 낭자했던 화끈한 공방전을 펼친 짐 밀러와 조 로존 간의 경기가 ‘파이트 오브 더 나이트’로 선정됐다. 3라운드 상대 크리스 카리아소를 프론트 초크로 제압하며 UFC 155에서 유일한 서브미션승을 거둔 존 모라가가 ‘서브미션 오브 더 나이트’ 상을 수상했다.

한편, ‘KO 오브 더 나이트’ 상은 옥타곤 복귀전에서 1라운드에 필 데 프라이스를 KO로 격파한 토드 더피에게 주어졌다.

수상자들은 각각 6만 5천달러를 보너스로 지급받았다.
일요일, 10월 26
11AM
KST
Rio de Janeiro, Brazil

미디어

최근
채드 멘데스가 존 아닉과 함께 조제 알도와의 지난 경기를 되돌아봤다. 그는 UFC 179에서 페더급 챔피언 조제 알도에게 재도전장을 내민다.
2014. 10. 20
얼티밋파이터 최초로 멕시코 출신의 팀 동료간의 매치업이 성사됐다. 예어 로드리게스와 로돌포 루비오가 대결을 앞둔 가운데 벨라스케즈 코치과 베우둠 코치간의 링밖 대결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014. 10. 20
라이트 헤비급의 "미스터원더풀" 필 데이비스는 UFC 112에서 "더 마울러" 알렉산더 구스타프손과 격돌했다. 브라질 리우 데 자네이로에서 열리는 UFC 179 코메인이벤트에서 데이비스와 글로버 테셰이라의 경기를 놓치지말자.
2014. 10. 20
플라이급 챔피언 조제 알도와 팀알파매일의 채드 멘데스의 카운트다운을 확인해보자
2014. 10.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