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UFC 157 기자회견 및 보너스 결과

UFC 157 보너스 수상 결과
UFC 157 경기 후 기자 회견장에는 데이나 화이트 회장과 론다 로우시, 댄 헨더슨, 료토 마치다, 유라이어 페이버 등 9명의 출전 선수들이 함께했다.

파이트 오브 더 나이트- 버뮤데즈 vs. 그라이스
버뮤데즈와 그라이스 간의 3라운드 혈투가 UFC 157 최고의 명승부로 선정됐다. 두 선수는 시종일관 화끈한 난타전으로 역전에 역전을 거듭하는 경기를 펼치며 관중을 열광시켰다. 버뮤데즈는 경기 후반 역전에 성공하며 2:1 판정승을 거뒀다.

KO 오브 더 나이트 – 로비 라울러
거의 십 년 만에 UFC 복귀에 성공한 라울러가 ‘KO 오브 더 나이트’ 보너스까지 수상하며 겹 경사를 누렸다. 라울러는 조쉬 코스첵의 테이크 다운을 효과적으로 방어해낸 후 파운딩으로 1라운드 KO승을 거둬냈다.

서브미션 오브 더 나이트 – 케니 로버트슨
‘서브미션 오브 더 나이트’는 케니 로버트슨에게 돌아갔다. 로버트슨은 다크 매치에서 1라운드 레그 락으로 브록 자딘에게 탭을 얻어냈다.

수상자들은 각각 5만 달러를 보너스로 지급 받았다.
토요일, 7월 22
8PM/5PM
ETPT
Long Island, New York

미디어

최근
튜즈데이 나이트 컨텐더 시리즈 2주차 : 션 오말리 하이라이트
2017. 7. 18
Dana White explains how he chose Sean O'Malley from the pool of winners in the second episode of Dana White's Tuesday Night Contender Series, and what he brings to the table that makes him a good fit for the UFC.
2017. 7. 18
튜즈데이 나이트 컨텐더 시리즈 2주차, 엔젤 데 안다와 치른 격전 및 논란 많은 판정에 대한 다니엘 스폰의 경기 후 인터뷰.
2017. 7. 18
튜즈데이 나이트 컨텐더 시리즈 2주차에서 알프레드 카샤키언을 KO로 꺾은 션 오말리의 경기 후 인터뷰.
2017. 7.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