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UFC 163 경기 후 기자회견 및 보너스 수상자

UFC 163: 알도 vs. '코리안 좀비' 파이트 나이트 보너스 수상자를 살펴보자.
163 경기 후 기자회견에 많은 선수들이 참석하였다. 승리한 호세 알도, 필 데이비스, 세자르 페레이라, 앤서니 패로쉬, 아만다 눈스, 세르지오 모라에스와 이안 맥콜 선수가 참석하였으며, 안타깝게 패한 "코리안 좀비" 정찬성, 료토 마치다와 일리아르도 산토스 선수도 자리에 함께 했다.

UFC 디렉터 마샬 젤라즈닉이 기자회견을 진행하였으며 9월 4일 UFC 파이트 나이트: 테세이라 vs. 배더의 경기로 브라질로 돌아오겠다고 발표했다. 또한, 이 경기에서 만약 테세이라가 승리할 경우, 라이트 헤비급 타이틀 도전 기회를 줄 수도 있다고 말했다.

경기 $50,000 보너스는 4명의 선수에게 돌아갔다. TUF 브라진 모아에스는 닐 맥니 상대로 서브미션 오브 더 나잇 보너스를 수상했고 페로쉬 선수는 마갈헤스 선수를 14초만에 넉아웃 시켜 넉아웃 오브 더 나잇 보너스를 수상했다. 치열한 3라운드 경기를 펼친 맥콜과 산토스는 파이트 오브 더 나잇 영광을 차지했다.

Click here to watch the full press conference

미디어

최근
Go behind the scenes with UFC heavyweight champion Stipe Miocic while he's working his non-Octagon job at the fire station.
2018. 1. 19
UFC 220 대회에서 프란시스 은가누를 상대로 헤비급 타이틀 방어에 나서는 스티페 미오치치의 인터뷰
2018. 1. 18
프란시스 은가누의 2015년 12월 UFC 데뷔전을 살펴보자. 약 2년 후인 2017년 1월, 은가누는 헤비급 챔피언 스티페 미오치치 앞에 도전자로 나서게 되었다.
2018. 1. 18
UFC 220 대회에서 볼칸 오데즈미르를 상대하는 라이트헤비급 챔피언 다니엘 코미어
2018. 1.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