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미스 USA 출전자 UFC 파이터에게 팔굽혀펴기 도전

미스 USA 대회 출전자 중 한 명이 UFN 라스베이거스 대회장을 찾은 후 UFC 파이터 2명에게 도전장을 던졌다.

농담이 아니다. 미국 전몰장병 기념일 주간에 치러질 행사의 일부다.

닐리 포춘은 컵 스완슨, 켈빈 가스텔럼에게 22푸시업(#22pushups)라는 캠페인의 일환으로 도전한 것이다. 22푸시업은 22킬(22kill)이라는 단체가 벌이는 캠페인으로 퇴역군인 자살 문제에 대한 인식을 일깨우기 위한 사회운동이다.

닐리 포춘은 고향 버몬트 주를 대표해 7월 5일 라스베이거스 티 모바일 아레나에서 열리는 미스 USA 선발대회에 출전한다. 포춘은 지난 일요일 미스 USA 출전자들 몇 명과 함께 UFN 라스베이거스 대회장을 찾아 대회를 관람했다.
22Kill 캠페인 관련 정보.

미디어

최근
Derrick Lewis earned a Performance of the Night bonus with a knockout victory over Marcin Tybura at Fight Night Austin last year. Lewis faces former heavyweight champion Junior Dos Santos in the main event of Fight Night Wichita on March 9.
2019. 3. 5
Take a slow-motion trip through some of the highlights from UFC 235 this past weekend featuring Jon Jones, Kamaru Usman and more.
2019. 3. 4
Watch Jon Jones backstage after his victory at UFC 235.
2019. 3. 2
UFC President Dana White recaps UFC 235: Jones vs Smith.
2019. 3.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