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역경을 딛고 시합에 나서는 댄 밀러

"나의 부활을 알리는 신호탄이 될 것이다. 반드시 승리해 나의 존재가치를 증명해낼 것이다."
UFC welterweight Dan Miller수 개월 만에 다시 트레이닝 캠프에 합류하는 댄 밀러의 발걸음은 결코 가볍지 않았다. 상염색체 우성 다낭성 신종(PKD) 때문에 합병증 치료까지 받은 두 살배기 아들과 아내를 병원에 남겨두고 떠나야 했기 때문이다.

댄 밀러의 아들 대니는 선천적으로 병을 앓았고 신장 이식이 필요한 상황이었다. 다행히, 대니의 고모가 신장을 기증해주기로 했지만, 대니의 상태가 갑자기 악화되어 수술 날짜는 차일피일 미뤄졌다.

대니의 치료비는 현재 월 만 달러 정도로 불어난 상태이다. 수술 비용과 평생 복용해야 하는 항 거부 반응제 비용까지 따지면 도저히 감당하기 힘든 금액이다.

밀러 부부는 아들의 치료를 위해 수 개월 동안 뉴저지 집에서 필라델피아 병원까지 왕복 4시간 거리를 주행해왔다.

댄 밀러는 지난 8월 후지마르 팔라레스에게 판정 패한 후 한동안 아들을 돌보는 일에만 전념했지만, 안타깝게도 아들의 상태는 좀처럼 호전되지 않았다. 결국 그는 가족의 생계를 책임져야 하는 가장으로서 옥타곤 무대 복귀를 준비할 수 밖에 없었다.

다행히 얼마 후 대니는 상태가 호전되어 집으로 돌아왔다. 대니는 새로운 신장을 이식 받기 위해 계속해서 투석을 받고 있다.

“아들이 잘 버텨내고 있다. 1월에는 상태가 정말 안 좋았었는데 그 후 점차 호전되고 있다. 신장 이식 수술이 성공적으로 끝나길 바랄 뿐이다..”

밀러는 이제 아들 뿐만 아니라 6월 22일(현지기준) 애틀랜타 시티에서 갖게 될 리카르도 펀치와의 시합 준비에도 신경을 써야 하는 상황이다. 이번 시합은 밀러가 웰터급으로의 체급 하향 조절 후 갖게 될 첫 번째 시합이다.  최근 몇 년간, 미들급 챔피언 앤더슨 실바와 넘버 원 컨텐더 차엘 소넨을 제외하면 댄 밀러는 미들급에서 가장 험난한 대진을 거쳐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소넨, 마이클 미스핑, 네이트 마쿼트, 팔라레스 등과 같은 내로라 하는 미들급 파이터들과의 시합에서도 댄 밀러는 적어도 기량 면에서는 결코 압도당하지 않았다. 그러나 하드웨어적인 측면에서 다른 미들급 선수들에 비해 경쟁력이 떨어지며 결국 힘에서는 크게 밀릴 수 밖에 없었다.  
팔라레스와의 시합에서 미들급 파이터로서의 자신의 한계를 절실히 실감하며 밀러는 결국 웰터급 전향을 결심하게 되었다.

2연패를 기록중인 댄 밀러는 이번 웰터급 데뷔전을 반드시 승리로 장식해야만 하는 상황에 놓여있다. 그가 6월 22일(현지시각) UFC on FX 4에서의 시합을 위해 그 어느 때보다 철저하게 경기 운영 전략을 세워나가고 있는 이유이다.

밀러가 이번 시합에 임하는 자세를 다음과 같이 말하고 있다.

“상대는 공격적인 성향의 올 어라운드 파이터다. 주짓수 블랙벨트까지 보유하고 있으며 결코 쉬운 상대가 아니다. 하지만 이번 시합은 나의 부활을 알리는 신호탄이 될 것이다. 반드시 승리해 나의 존재가치를 증명할 것이다."


※ 댄 밀러 가족은 아들 대니의 치료 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모금 활동을 벌이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Daniel James Miller Foundation website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일요일, 10월 26
11AM
KST
Rio de Janeiro, Brazil

미디어

최근
UFC 179 weigh-in at the Maracanãzinho Gymnasium on October 24, 2014 in Rio de Janeiro, Brazil. (Photos by Josh Hedges/Zuffa LLC/Zuffa LLC via Getty Images)
2014. 10. 24
메인이벤트에 알도와 멘데스의 타이틀매치가 예정된 UFC 179의 공식 계체량 측정 현장을 확인해보자
2014. 10. 16
Open training session for media on October 23, 2014 in Rio de Janeiro, Brazil. (Photo by Josh Hedges/Zuffa LLC/Zuffa LLC via Getty Images)
2014. 10. 23
채드 멘데스는 2012년 조제 알도에게 당한 실망스러운 패배 이후 종합격투기 선수로서 한층 성장했다. 팀알파매일 소속의 멘데스는 UFC 179에서 조제 알도에게 재도전장을 내민다.
2014. 10.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