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도널드 세로니 “한계는 없다.”

"궁극적으로는 벤 헨더슨의 벨트를 뺏어오는 것이 목표다. 하지만 그러기 위해서는 반드시 페티스를 넘어야 한다. 지금은 페티스와의 경기에만 집중하고 있다." – 도널드 세로니
UFC 라이트급 도널드 세로니‘카우보이’ 도널드 세로니는 UFC on FOX 6에서 ‘쇼타임’ 앤소니 페티스와의 대전에 기대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WEC 무대에서도 함께 활동한 바 있는 상대 페티스의 실력을 충분히 알고 있기 때문이다.

“페티스는 엄청난 파이터다. 이미 많은 것을 보여줬고 이번에는 더 강한 모습으로 옥타곤에 등장할 것이다. 어깨 부상을 이겨낸 그의 투지를 높이 산다. 그러나 부상 이후 첫 상대가 나라는 사실은 그에게 불운이다.” – 도널드 세로니

도널드 세로니의 목표는 당연히 UFC 라이트급 챔피언 벤 헨더슨과 스트라이크포스(Strikeforce )에서 장기집권중인 길버트 멜렌데즈를 꺾고 명실상부한 라이트급의 최강자로 우뚝 서는 것이다. 그러기 위해서는 페티스는 반드시 넘어야만 할 산이다.

"궁극적으로는 벤 헨더슨의 벨트를 뺏어오는 것이 목표다. 하지만 그러기 위해서는 반드시 페티스를 넘어야 한다. 지금은 페티스와의 경기에만 집중하고 있다." – 도널드 세로니

이번 경기는 라이트급의 차기 대권주자를 가린다는 점에서 결코 양보할 수 없는 한판 승부가 될 전망이다. 또한 두 선수 모두 화끈한 경기 스타일을 자랑하기에 메인이벤트만큼이나 큰 기대를 불러모으고 있다.

Watch Past Fights

토요일, 8월 1
10PM/7PM
ETPT
Rio de Janeiro, Brazil

미디어

최근
UFC 카운트다운은 UFC 190 출전을 앞둔 6명의 스타들의 훈련캠프와 일상을 들여다본다. 전 챔피언 안토니오 호드리고 노게이라는 스테판 스트루브를 상대로 홈에서 승리를 노린다.
2015. 7. 27
UFC 카운트다운은 UFC 190 출전선수 6명의 훈련캠프와 그들의 일상을 들여다본다. 브라질 레전드 파이터 마우리시오 쇼군과 안토니오 호제리오 노게이라는 10년 만에 재대결을 펼친다.
2015. 7. 27
UFC 카운트다운은 UFC 190 출전선수들의 훈련캠프와 그들의 일상을 들여다본다. 여성 밴텀급 챔피언 론다 로우지는 무패의 도전자 베치 코레이아를 상대로 원정경기를 준비한다.
2015. 7. 27
무패의 도전자 베시 코레이아는 론다 로우지에 어떻게 위축되지 않는지, 홈그라운드에서 펼치는 경기에 어떤 동기부여를 더 받게 되는지 설명한다. 코레이아는 UFC 190에서 챔피언 로우지와 격돌한다.
2015. 7.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