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Eurosport - UFC: Irvin to rely on brute strength

James Irvin says he has not wasted much time trying to work out a gameplan for when he meets the world's top pound-for-pound fighter Anderson Silva on Saturday in what will be Silva's debut at light-heavyweight.

James Irvin says he has not wasted much time trying to work out a gameplan for when he meets the world's top pound-for-pound fighter Anderson Silva on Saturday in what will be Silva's debut at light-heavyweight.

Silva is regarded as one of the most multi-faceted fighters in mixed martial arts, and Irvin has quickly understood the futility of trying to map out a technical game plan with Silva.

Instead, Irvin has decided he's simply going to go in and brawl with Silva and hope that his size and strength wins out over Silva's speed, quickness and precision striking.

"I won't back down for a second from him," said Irvin. "That doesn't mean I will go crazy - he's the best fighter in the world for a reason and I respect that.

Click here for the entire story

미디어

최근
감히 최고의 경기분석이라 칭해본다. 로빈 블랙이 UFC 201 대회 메인이벤트 로비 라울러 vs. 타이런 우들리 타이틀전을 분석한다. 긴 휴식기를 가진 우들리의 기량은 얼마나 성장했을까?
2016. 7. 25
카롤리나 코발키비츠가 체육관에서 훈련을 하고, UFC 2 게임도 즐긴다. 로즈 나마유나스는 반려견을 데리고 자연을 즐긴다. 타이런 우들리는 경기를 앞두고 휴식을 취하며 로비 라울러는 야구경기를 관람한다.
2016. 7. 25
존 구든과 댄 하디가 모여 UFC 201 대회 대진을 분석한다. 화요일 UFC.com 미디어 섹션에서 전체 동영상을 공개한다.
2016. 7. 25
웰터급 넘버 1 컨텐더 타이런 우들리가 자신이 성장했던 곳 미주리 주 세인트 루이스를 찾아 폭력조직의 유혹에서 벗어나 더 나은 길을 선택했던 과정에 대해 이야기한다. 우들리는 UFC 201 대회에서 챔피언 로비 라울러에 도전한다.
2016. 7.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