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전 라이트급 챔피언 도스 안조스, 웰터급 도전

하파엘 도스 안조스가 체급이동을 결정했다.
MMAJunkie 뉴스

하파엘 도스 안조스가 체급이동을 결정했다.

브라질 종합격투기 뉴스 콤바테(Combate)에 따르면 전 UFC 라이트급 챔피언 도스 안조스는 금일 9년간 활동해온 라이트급을 떠나 웰터급으로 체급을 상향 조정한다 밝혔다.

도스 안조스(종합격투기 전적 25승 9패, UFC 전적 14승 7패, 32세)는 체중조절문제로 인해 웰터급 도전을 결심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도스 안조스는 “(라이트급의) 정상에 올랐었다. (하지만) 항상 체중조절이 힘들었다. 최고 컨디션으로 싸우고 싶다. 새로운 목표를 설정했다. (그리고) 이제 웰터급으로 옮겨간다”고 트위터에 밝혔다.

MMAJunkie.com 전체기사 보기

미디어

최근
인빅타 FC 밴텀급 챔피언 토냐 에빙어가 개인적 사유로 출전이 불발된 메건 앤더슨의 대체선수로 나서 UFC 214 대회에서 크리스 사이보그와 맞선다. 7월 29일 UFC 214 대회, UFC 여성 페더급 챔피언 결정전이다.
2017. 6. 27
오클라호마 대회 이후 케빈 리가 토니 퍼거슨에 관심을 돌린다. 양 선수는 폭스스포츠 1 방송인터뷰에서 설전을 펼친다.
2017. 6. 26
UFN 오클라호마 대회에서 케빈 리에게 패한 마이클 키에사의 백스테이지 인터뷰. 논란의 서브미션 판정에 대해 이야기 한다.
2017. 6. 25
UFN 오클라호마 대회에서 마이클 키에사에게 1라운드 서브미션 승리를 거둔 케빈 리의 백스테이지 인터뷰
2017. 6.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