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다리 골절 숨기고 판정승…김동현 "KO승만큼 의미 크다"

 
'마에스트로' 김동현은 효율적인 경기를 추구한다. 많이 맞거나 다치지 않고, 이른 시간 내에 경기를 끝내길 원한다고 솔직히 말한다. 화끈한 경기도 좋지만 손쉽게 이기는 게 우선이다. 다미엔 브라운과의 경기 직전에도 그는 가볍게 이기는 것이 목표라고 했다.

그러나 뜻하지 않은 부상에 김동현은 힘든 경기를 펼쳤다. 1라운드에 브라운의 로킥을 허용해 왼쪽 다리의 종아리뼈가 골절됐다. 큰 부상이었지만 당시 그는 골절된 줄도 몰랐다. 그냥 부상을 입어 정상이 아니라는 것 정도만 느꼈다.

결국 김동현은 준비한 작전을 수행할 수 없었다. 상대를 끌어들여 카운터펀치를 노리는 전략은 뒤로 둔 채, 스탠스를 바꾸고 단타 위주의 타격을 구사했다. 골절된 다리로도 킥을 시도했다. 경기 중 다치지 않은 티를 내기 위해 노력했다.

결국 김동현은 2:1 판정승을 거뒀다. 이전 경기에서 고미 타카노리를 이겼을 때와 비교되는 결과다. 그러나 본인은 다친 것을 감추고 끝까지 싸워 이긴 것에 큰 의미를 둔다. 어려운 상황에서 그의 임기응변은 빛을 발했다(이하 일문일답).

- 승리 축하한다. 소감 한 마디 부탁한다.
"3연승을 거둬 정말 기분이 좋다. 피니시를 했으면 좋겠지만, 이렇게 이긴 것도 충분히 의미 있는 것 같다. 1라운드에 다리가 골절됐음에도 그것을 숨긴 채 3라운드까지 버텨 이겼다는 것에 뿌듯하다. 피니시는 다음에 노리도록 하겠다."

- 로킥에 당황하는 듯 했다. 맞았을 때 어떤 느낌이었나?
"처음 맞았을 땐 놀랐고, 두 번째 맞았을 땐 뭔가 이상하다는 느낌을 받았다. 다리가 삐걱거리는 듯 했고 힘이 잘 실리지도 않았다. 부러진 것은 경기 후 엑스레이를 찍고 나서야 알았다."

- 부상 때문에 전략을 바꾼 것인가?
"전략을 바꿨다기보다 실행하지 못했다. 원래는 원거리 공략으로 상대를 끌어들인 뒤 카운터를 노리려 했다. 그러나 브라운이 신중했다. 주먹을 잘 뻗지 않았다. 자기 거리에서 확실할 때만 공격했다. 나로선 더 깊게 들어가야 하는데 부상 때문에 그렇게 하지 못했다. 스탠스를 바꾸고 원거리에서 단타 위주로 공격할 수밖에 없었다. 주어진 상황에서 가능한 한 쉽게 풀어나가려 했다."

- 다친 다리로 킥을 시도했는데.
"부러진 적이 처음이라 어떤 느낌인지 잘 몰랐다. 알았다면 킥을 아꼈을 것 같다. 물론 그렇다 해도 끝까지 싸우는 것은 변함없었을 것이다."

- 3라운드에 좀 불안해 보였다. 당시 어떤 기분이었나?
"적극적으로 움직이기가 어려웠던 터라 상대가 과감히 들어오기만 바랐다. 한 편으로는 다친 다리를 또 맞을까봐 불안하기도 했다. 티를 내지 않으려고 최대한 노력했다."

- 끝나고 승리를 확신했는가?
"경기에선 우세했다고 생각했으나, 감독님께서 원정인 만큼 어떻게 될지 모르니 일단 세리모니를 하라고 하셨다. 아픔을 참고 승리를 확신하는 듯한 제스처를 취했다. 1:1 상황에서 조금 우려됐지만 내 이름이 불려 다행이다."

- 경기 전 손쉽게 이기고 싶다고 했는데, 오히려 이전보다 힘들게 이겼다.
"2:1 판정이지만 결국 이겼다는 게 중요하다. 앞에서도 말했지만 부상을 이겨내고, 임기응변으로 끝까지 싸웠다는 게 대단하고 좋은 경험이 된 것 같다. 찢어지거나 부러져도 끝까지 싸울 생각이었는데 실제로 그렇게 했다."

- 올해 경기를 많이 뛸 계획을 세웠는데, 차질이 불가피하다.
"부상은 언제 생길지 알 수 없다. 이렇게 된 이상 경기의 욕심을 내려놓고 회복에 집중해야 한다. 완벽하게 나아야 제대로 싸울 수 있으니까. 어설프게 나은 상태에서 출전했다가는 고질적 부상으로 이어질 수 있다. 여유를 갖고 앞으로의 계획을 세우겠다."

미디어

최근
Watch Donald Cerrone backstage after becoming the UFC's all-time wins leader at Fight Night Denver.
2018. 11. 11
Yair Rodriguez's coach, Izzy Martinez, talks backstage after the featherweight earned a thrilling victory at Fight Night Denver.
2018. 11. 11
Watch Yair Rodriguez in the Octagon after his win in the main event at Fight Night Denver.
2018. 11. 10
Watch Donald Cerrone in the Octagon after his victory at Fight Night Denver and becoming the UFC's all-time wins leader.
2018. 11.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