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UFC의 숨겨진 진기록

UFC 역대 최고의 진기록들은?
UFC light heavyweight champion Jon Jones라이트헤비급 챔피언 존 존스은 최근 4번 연속으로 메이저 MMA 단체의 전 챔피언 혹은 현 챔피언들을(경기 시점 기준) 상대해왔다. 격투 스포츠계에서 좀처럼 찾아보기 힘든 진기록이 아닐 수 없다. 그렇다면 UFC의 또 다른 진기록들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추성훈(일본명 아키야마 요시히로) –‘파이트 오브 더 나이트’는 보증 수표!
추성훈은 UFC 입성 후 가진 앨런 벨처, 크리스 리벤, 마이클 비스핑과의 세 경기 모두에서 ‘파이트 오브 더 나이트’ 상을 수상하는 진기록을 연출했다. 이 세 경기에서 1승 2패로 성적은 저조했지만 팬들에게 자신의 이름은 확실히 알린 셈이다.


존 피치 – 연승은 나의 본능!
웰터급의 강자 피치는 2005년부터 2008년까지 조쉬 버크만, 티아고 알베스, 디에고 산체스와 같은 강자들을 꺾으며 무패 행진을 이어갔다. 2008년 8월 UFC 87 타이틀 전에서 챔피언 생피에르에게 패배하기 전까지 총 8연승을 기록했다. 피치의 ‘연승 본능’은 그 후에도 계속됐다. 2011년 비제이 펜과의 대결에서 무승부를 기록하기 전까지 5연승을 달린 것이다.


호이스 그레이시 – 내가 없었다면 UFC도 없다!
호이스 그레이시는 초창기 UFC의 성공을 이끈 일등공신이라 할 수 있다. 주짓수 마스터 호이스 그레이시는 UFC 1회 대회부터 11연승을 달리며 일반인들에게 UFC의 이름을 알리는데 선봉장 역할을 했다. 당시 호이스 그레이시의 엄청난 활약이 없었다면, 오늘 날 UFC는 존재하고 있지 않을지도 모른다. 


존 존스 – 난 챔피언만 상대한다!
존 존스는 UFC 역사상 가장 흥미로운 기록을 달성했다. 마우리시오 쇼군, 퀸튼 잭슨, 료토 마치다, 라샤드 에반스 – 존스의 최근 상대들은 모두 경기 시점 기준으로 메이저 MMA 단체의 전 챔피언 혹은 현 챔피언들이었다.


조 로존 – 나는 보너스 사냥꾼이다!
조 로존과 같은 대회에 출전하는 선수들은 보너스는 일찌감치 단념해야 할 것이다. 로존은 2009년 제레미 스티븐스와의 경기부터 2011년 멜빈 길라드와의 경기에 이르기까지 무려 6번이나 연속으로 보너스를 챙겼다. 야구로 치면 조 디마지오의 56연속 안타 기록과 맞먹는 기록이라 할 수 있다. 


척 리델 – 판정은 싫다!
 7연속 KO승‘The Iceman’ 척 리델은 2004년부터 2006년까지 7연속 KO승을 달성했다. 티토 오티즈, 랜디 커튜어, 버논 화이트, 제리미 혼 등은 알고도 당할 수 밖에 없는 리델의 오른 손 펀치에 희생양이 되어야만 했다.


데미안 마이어 – 내가 바로 탭 아웃 제조기!
2007년 UFC에 입성할 당시부터 데미안 마이어의 주짓수 실력은 명성이 자자했다. 마이어는 자신의 명성에 걸맞게 에드 허먼, 제이슨 맥도널드, 차엘 소넨 등으로부터 차례로 탭을 받아내며 5연속 서브미션 승을 달성했다. 


티토 오티즈 – 라이트헤비급의 폭군!
초창기 UFC의 주역 중 한 명인 티토 오티즈는 라이트헤비급의 제왕으로 군림하면서 5차 타이틀 방어에 성공했다. 라이트헤비급 현 챔피언 존 존스가 UFC 151에서 댄 헨더슨에게 승리할 경우 티토 오티즈의 기록과 타이 기록을 이루게 된다.


앤더슨 실바 – 역대 최강의 파이터!미들급 챔피언 앤더슨 실바는 UFC 전적 15전 전승으로 최다 연승 기록(15연승)뿐만 아니라, 최다 타이틀 방어 기록(10차 방어)까지 보유하고 있다. 누구도 넘볼 수 없는 기록을 이미 달성한 실바는 매 경기마다 UFC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다.


조르주 생피에르 – 웰터급 챔피언 벨트는 넘보지 마라!
현재 무릎부상으로 경기에 나서지 못하고 있는 웰터급 챔피언 생피에르, 과연 그의 챔피언 벨트를 빼앗을 수 있는 선수가 있을까? 생피에르는 존 피치, 비제이 펜, 티아고 알베스, 댄 하디, 조쉬 코스첵, 제이크 쉴즈를 차례로 무너뜨리며 웰터급 타이틀 6차 방어의 위업을 달성했다.
토요일, 8월 27
8PM/5PM
ETPT
Vancouver, BC

미디어

최근
프로레슬러 출신 CM 펑크는 종합격투기 파이터로 거듭나기 위한 여정을 계속한다. 마음에 내키지 않지만, 펑크의 아내는 펑크의 실력 확인을 위해 스파링세션을 참관한다. 펑크 부부는 체육관까지의 이동시간을 절약하기 위해 밀워키로 이사하기로 결정한다. 하지만 펑크는 뜻밖의 장애물을 만난다.
2016. 8. 23
UFC 202 대회 하이라이트를 슬로우모션으로 감상해보자. 코너 맥그리거 및 네이트 디아즈 경기가 포함되어 있다.
2016. 8. 23
스티페 미오치치와 알리스타 오브레임은 9월 10일 오하이오 주 클리블랜드에서 열리는 UFC 203 대회에서 헤비급 타이틀전을 펼친다. 파브리시오 베우둠 vs. 트래비스 브라운 대결 및 CM 펑크 vs. 미키 갤 대진도 메인카드에서 감상할 수 있다.
2016. 8. 23
헤너 및 히론 그레이시가 2013년 앤서니 페티스가 벤슨 헨더슨을 꺾을 때 사용했던 서브미션 기술에 대해 분석한다. 페티스는 금주 일요일(한국시각) 찰스 올리베이라를 상대한다.
2016. 8.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