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토론토에서 마주 선 맥그리거-메이웨더, 불타오르는 열기



8월 26일로 예정된 플로이드 메이웨더와의 경기를 위한 프레스 투어의 첫날, 코너 맥그리거는 지난 화요일 로스엔젤레스 기자회견의 진행방식에 약간의 충격을 받았다고 밝힌 바 있다.

하지만 수요일 토론토 버드와이저 스테이지에서 UFC 라이트급 챔피언 맥그리거는 몸이 풀린 수준이 아니었다. 그의 일거수 일투족에 환호를 보내는 관중으로 들어찬 회견장, 맥그리거는 무대를 활보하며 기자회견이라기보다는 주일 예배와 같은 분위기를 연출했다.
맥그리거가 마이크를 쥐었을 땐 메이웨더 뿐만 아니라 그 누구도 안심할 수 없었다. 스티븐 에스피노자 쇼타임 스포츠 대표, 롭 카다시안, 복싱계 전체가 맥그리거의 입담의 재물이 되었다. 관중은 거대한 함성으로 이에 답했고 메이웨더는 맥그리거에게서 마이크를 뺏으려 했다.TORONTO, CANADA - JULY 12: (L-R) Floyd Mayweather Jr. and Conor McGregor interact on stage during the Floyd Mayweather Jr. v Conor McGregor World Press Tour event at the Staples Center on July 12, 2017 in Toronto, Ontario, Canada, California. (Photo by Jeff Bottari/Zuffa LLC/Zuffa LLC via Getty Images)
토론토는 맥그리거가 사랑하는 도시였으며, 많은 팬들이 있는 곳이기도 하다. 힙합계의 슈퍼스타 드레이크 또한 이번 수요일 기자회견장을 직접 찾았다.

드레이크는 “역사의 증인이 되기 위해 이곳에 왔다. 격투기 역사상 가장 위대한 대결이다”라고 말했다.

맥그리거는 드레이크의 가사를 인용하며 이에 화답했다.

미소를 띤 맥그리거는 조제 알도와의 대전을 앞두고 실시한 월드 투어에서 토론토를 방문한 것을 언급하며 “밑바닥부터 시작해 여기까지 왔다”라고 말했다.

“토론토 팬들에게서 같은 말을 들었다. 지금도 같은 말을 듣고 있다. 무슨 말을 해야할지 모르겠다. 경기에서 쓸 기술이 너무 많다. 13초나 걸렸다”라고 말했다.

토론토의 팬은 환호성을 보내며 끓어올랐다. 그리고 마이크를 잡은 메이웨더에게 야유를 보냈다. 복싱 명예의 전당 입성이 확실시되는 메이웨더 또한 만만치 않았다. 관중의 야유는 별거 아니란 듯 맥그리거 앞에 서서 “우리 둘 모두 확실히 알고 있는게 하나 있지. 팬들이 너를 대신해 싸워주진 못해”라고 말했다.
MORE FROM MAY-MAC WORLD TOUR: McGregor and Mayweather Sr. exchange words backstage | Day 1 in L.A. starts with pointed jabs | Watch the replay here | May-Mac talk trash at faceoff | Dana White's Video Blog

그리고 메이웨더는 맥그리거와 똑같은 방식으로 독설을 퍼부으며 8월 경기에 대한 각오를 실제로 보이라고 요구했다.

메이웨더는 “말하는 것 같이 그렇게 스스로를 믿는다면 대전료 모두를 걸어라”라고 말하자 맥그리거는 “계약서 보내”라고 대꾸했다.

메이웨더는 토론토 팬들에게 “경기 도중 포기해버리는 선수를 응원하고 있다. 나에게 포기란 없다. 난 압박에도 굴하지 않는다. 내가 세계 최고의 선수다”라고 말했다.

“진짜 선수라면 절대로 포기하지 않는다”

메이웨더-맥그리거 월드 투어 여정은 이제 반환점을 돌았다. 양 선수는 뉴욕 브루클린으로 향한다.

토요일, 7월 22
8PM/5PM
ETPT
Long Island, New York

미디어

최근
Dana White explains how he chose Sean O'Malley from the pool of winners in the second episode of Dana White's Tuesday Night Contender Series, and what he brings to the table that makes him a good fit for the UFC.
2017. 7. 18
튜즈데이 나이트 컨텐더 시리즈 2주차, 엔젤 데 안다와 치른 격전 및 논란 많은 판정에 대한 다니엘 스폰의 경기 후 인터뷰.
2017. 7. 18
튜즈데이 나이트 컨텐더 시리즈 2주차에서 알프레드 카샤키언을 KO로 꺾은 션 오말리의 경기 후 인터뷰.
2017. 7. 18
튜즈데이 나이트 컨텐더 시리즈 2주차에서 라자 스토야디노비치를 KO로 꺾은 탄 리의 경기 후 인터뷰.
2017. 7.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