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Photo album: Fathers and fighters

Inside the Octagon, ferocious UFC and WEC fighters go by a bevy of menacing nicknames: The Crowbar, Batman, Lil' Heathen... but outside, many of them go by just three even more powerful letters: "Dad."

Inside the Octagon, ferocious UFC and WEC fighters go by a bevy of menacing nicknames: The Crowbar, Batman, Lil' Heathen... but outside, many of them go by just three even more powerful letters: "Dad." Click to see photo album

Take Vladimir Matyushenko, aka The Janitor, who's headlining the UFC's first-ever fight card in San Diego on August 1. Just 21 years old when his son was born, he raised the boy himself -- all of their extended family still lives in Belarus. Today, Roman Matyushenko is a great martial artist with a promising MMA career ahead of him who just graded from Air Force boot camp.

fdmatyu“Being a father is the hardest and greatest challenge I have ever faced; but it is also the most fun, significant, and fulfilling experience of my life," he says. My son, Roman, has brought the best out of me, and I am grateful to him for that. ”

To celebrate Father's Day, we created this album of pictures of fighters with their own fathers and with their children.
 

일요일, 5월 8
2PM/11AM
ETPT
Rotterdam, Netherlands

미디어

최근
에피소드 2를 통해 출중한 킥복싱 실력을 자랑하는 헤르마이네 데 란다미와 함께 한다. 란다미는 5월 8일 홈 팬 앞에서 안나 엘모세와 경기를 치른다. 생일을 맞아 가족 및 친구들과 시간을 보낸 란다미는 우트레흐트의 체육관으로 향한다.
2016. 5. 3
선수 겸 UFC 해설자 댄 하디와 함께 존 구든이 5월 8일 UFN 로테르담 대회 메인이벤트 오브레임 vs. 알롭스키 대결에 대해서 인포그래픽을 곁들여 설명한다.
2016. 5. 3
긴장감 넘치는 헤비급 대진 2개를 앞세운 UFN 로테르담 대회, UFC Minute 진행자 리사 포일스가 로테르담 대회의 숨겨진 명경기에 대해서 알아본다.
2016. 5. 3
알리스타 오브레임과 안드레이 알롭스키는 팀 동료지만 이번 주말 로테르담 대회 메인이벤트 경기에서 맞붙는다. 대회는 일요일 폭스스포츠 1 채널에서 동부 오후 2시/서부 오전 11시부터 중계된다.
2016. 5.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