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TUF 브라질 에피소드 13

얼티메이트 파이터 브라질 13회 에피소드 요약
13회에 걸친 TUF 브라질 에피소드를 통해, TUF 브라질 시즌1의 최종 4강 진출자가 확정됐다.

페더급에서는 고도프레도 페페이와 로니 제이슨 간의 대진이 결정되었으며, 미들급에서는 팀 보토의 시저 무탄테와 팀 반다레이의 티아고 보다오 간의 승자가 다니엘 사파리언과 맞붙게 된다.

미들급 준결승전에서, 무탄테는 공이 울리자마자 자신감 넘치는 움직임을 보였다. 이내 무탄테의 주먹이 보다오의 얼굴에 적중하기 시작했다. 보다오가 타격을 입고 주춤거리자. 무탄테는 카포에라를 연상시키는 회심의 스피닝킥을 날리지만 살짝 빗나가고 만다. 하지만 무탄테는 다시 강력한 사이드킥을 보다오의 얼굴에 적중시켜 TKO승으로 결승에 진출한다. 

“계속 집중하면서 기회가 오기만을 노렸다. UFC에서 싸우는 것은 나의 꿈이다. 챔피언이 되기 위해 모든 것을 쏟아 부을 것이다”, 보다오를 TKO로 이기기 전 TUF 브라질에서 두 명의 선수를 서브미션으로 제압한 무탄테가 각오를 다졌다.

경기 후, 무탄테는 TUF 브라질 합산 경기 시간이 7분 29초로 최단 시간을 기록해 특별 보너스로 포드 픽업 트럭을, 보다오를 쓰러뜨린 경기로 베스트 TKO상 보너스 4만5천달러까지 챙기게 됐다.
베스트 서브미션상은 아니스타비오 가스파진호를 준결승에서 암락으로 제압한 로니 제이슨이 수상했고, 티아고 보다오와 트릴라노 마사란두바 간의 경기가 베스트 파이트로 선정되어 두 선수 모두 보너스를 받았다. 

TUF 브라질의 챔피언은 이번 주 토요일 UFC 147 벨로 리존테에서 결정된다.

미디어

최근
UFC 201 대회의 주요 경기에 출전하는 선수들에 알아보자. 로비 라울러, 타이런 우들리, 카롤리나 코발키비츠, 로즈 나마유나스, 맷 브라운, 제이크 엘렌버거 등의 선수들이 미래는?
2016. 7. 29
로비 라울러와 타이런 우들리가 대면한 후 UFC 201 대회 웰터급 타이틀 전에 대해 이야기한다. 로즈 나마유나스가 자신의 상대 카롤리나 코발키비츠에 대한 생각을 밝힌다.
2016. 7. 29
During the UFC 201 weigh-in at Fox Theatre on July 29, 2016 in Atlanta, Georgia. (Photos by Jeff Bottari/Zuffa LLC/Zuffa LLC via Getty Images)
2016. 7. 29
로비 라울러가 CNN의 코이 와이어와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경기대비 훈련 최종 단계에 들어간 타이런 우들리는 특별한 손님을 맞는다. 로즈 나마유나스는 반려견 미쉬카와 함께 자연을 즐긴다.
2016. 7.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