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UFC 153 메인매치 결과 - 앤더슨 실바, “이변은 없다!”

UFC 153 메인매치 결과
미들급 챔피언 앤더슨 실바가 UFC 153 개최를 불과 4주 앞두고, 그것도 한 체급 높은 라이트헤비급 경기에 나서기로 결정한 이유는 단순했다. 바로 “브라질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서” 였다. 그리고 10월 13일(현지시각) 펼쳐진 UFC 153 메인이벤트에서 실바는 상대 스테판 보너에게 멋진 1라운드 KO승을 따내며 고국의 팬들을 열광시켰다.

실바가 왜 단순히 현 챔피언을 넘어 UFC '역대 최강자'라 불리는 지를 잘 보여준 한판 승부였다. 미들급을 장기집권하고 있는 실바는 이번 승리를 통해, 라이트헤비급 경기에서도 3전 전승을 기록하게 됐다.

“내가 최고라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나는 다만 다른 사람들이 불가능하다고 생각하는 일을 할 수 있을 뿐이다.” 경기 후 실바는 겸손한 듯 하면서도 챔피언으로서의 위용을 잃지 않는 멋진 발언으로 다시 한번 팬들을 열광시켰다.

경기 시작과 동시에 보너는 실바의 진영으로 돌격했다. 비록 펀치는 적중시키지 못했지만, 실바가 미끄러지는 덕분에 클린치로 실바를 옥타곤 펜스 에 가둘 수 있었다. 이후 보너는 테이크다운을 시도하면서 몇 차례 단발 펀치를 실바의 안면에 적중시켰다. 그러나 실바는 별다른 충격을 받지 않은 듯 여유만만한 모습으로 클린치를 빠져나갔다. 실바는 펜스를 등에 지고 보너를 유인하기 시작했다. 보너는 승기를 잡기 위해 활발한 공격을 펼쳤지만, 실바의 빠른 움직임을 잡아내기에는 역부족이었다. 보너에게 더 이상의 기회는 주어지지 않았다. 실바는 발을 걸어 보너를 넘어뜨린 후, 보너의 복부에 강력한 니킥을 꽂아 넣었다. 보너는 엄청난 고통을 호소하며 그대로 매트에 주저 앉고 말았다. 그리고 실바의 무자비한 후속 펀치공격에 결국 승리를 내주고 말았다.

 이번 승리를 통해 실바는 총 전적 33승 4패를 기록하게 됐다. 반면 실바의 희생양이 된 보너는 17승 8패를 기록하게 됐다.
토요일, 4월 8
10PM/7PM
ETPT
Buffalo, New York

미디어

최근
포레스트 그리핀, 맷 파리노가 분석하는 최신 공식 UFC 랭킹. 지미 마누와, 군나르 넬슨이 UFN 런던 대회에서 승리를 거뒀으나 랭킹 변화는 없었다. 마크 디아키에스와 아놀드 앨런에 대해서도 알아보자.
2017. 3. 22
UFC Minute에서 UFC 211 대회 입장권 특전을 소개한다. 프로모션 코드를 입력하면 UFC 211 대회 입장권을 하루 일찍 구입할 수 있다.
2017. 3. 22
2016년 1월 앤서니 존슨이 라이언 베이더에게 KO승을 거둔다. 존슨은 UFC 210 대회에서 라이트헤비급 챔피언 다니엘 코미어에게 도전한다.
2017. 3. 22
명승부로 가득했던 UFN 런던 대회, UFC 파이트 패스로 다시 보기
2017. 3.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