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리네커, 캐세레스, 후쿠다 나란히 판정승 - UFC 마카오 대회 다크매치 결과

UFC 마카오 대회 다크매치 결과
존 리네커 (판정승) vs. 유루시타니 야스히로

브라질 출신의 플라이급 파이터 존 리네커가 심판 전원일치 판정으로 유루시타니 야스히로를 제압하며 UFC 첫 승을 신고했다. 경기 초반에는 유루시타니가 빠른 움직임과 킥으로 주도권을 가져갔다. 리네커는 좀처럼 타이밍과 거리를 잡지 못하는 모습이었다. 그러나 라운드 종료 직전 레프트훅을 적중시키며 전세를 뒤집는데 성공했다.

유루시타니는 2라운드에 좀 더 거리를 좁혀 타격을 시도했지만 오히려 리네커의 강력한 스피닝킥과 훅에 데미지를 입고 말았다. 리네커는 3라운드에도 여러 차례 유효타를 적중시키며 유루시타니를 휘청거리게 만들었고 결국 심판 전원일치 판정승을 거머쥘 수 있었다.


캐세레스(판정승) vs. 데즈카

밴텀급의 알렉스 캐세레스가 한층 성숙된 기량을 선보이며 2:1 판정으로 모토노부 데즈카를 제압했다. 경기 초반, 데즈카는 테이크다운에 이어 가드 패스에 성공하며 몇 차례 타격 공격을 성공시켰다. 하지만 이후 그라운드에서 별다른 움직임을 보이지 못했고 레프리는 결국 스탠딩업을 선언했다. 데즈카는 다시 한번 테이크다운을 시도했지만, 캐세레스의 디펜스에 막혀 성공을 거두지 못했다.

캐세레스는 장신의 신장과 긴 리치를 활용해 데즈카를 압박해가기 시작했다. 3라운드 데즈카의 타격을 허용하며 몇 차례 위기를 맞기도 했지만, 이를 잘 극복하면서 결국 판정승을 거둘 수 있었다. 캐세레스는 이번 승리로 2연승을 기록하게 됐다.


후쿠다(판정승) vs. 디블래스

일본의 미들급 파이터 후쿠다 리키가 톰 디블래스를 상대로 심판 전원일치 판정승을 거뒀다.미들급에서의 첫 경기에 나선 디블래스는 여러 차례 로우킥을 시도하는 등 초반부터 활발한 공격을 펼쳤다. 하지만 후쿠다는 디블래스를 옥타곤 펜스에 밀어붙이며 응수했다. 후쿠다는 2라운드에도 디블래스를 펜스에 몰아붙인 후 니킥을 시도했다. 디블래스는 곧 펜스에서 빠져 나왔고 두 선수간의 타격 공방이 이어졌다. 타격 공방에서 한 수 위의 스피드로 재미를 본 것은 디블래스 쪽이었지만, 후쿠다는 묵묵히 자신의 타격 페이스를 유지하며 결국 라운드 말미에는 유효타를 적중시켰다. 3라운드, 후쿠다는 테이크다운을 성공시키는 등 기세를 올려갔고, 디블래스는 점차 지친 모습을 보이며 결국 판정을 내주고 말았다.

미디어

최근
UFC 201 대회의 주요 경기에 출전하는 선수들에 알아보자. 로비 라울러, 타이런 우들리, 카롤리나 코발키비츠, 로즈 나마유나스, 맷 브라운, 제이크 엘렌버거 등의 선수들이 미래는?
2016. 7. 29
로비 라울러와 타이런 우들리가 대면한 후 UFC 201 대회 웰터급 타이틀 전에 대해 이야기한다. 로즈 나마유나스가 자신의 상대 카롤리나 코발키비츠에 대한 생각을 밝힌다.
2016. 7. 29
During the UFC 201 weigh-in at Fox Theatre on July 29, 2016 in Atlanta, Georgia. (Photos by Jeff Bottari/Zuffa LLC/Zuffa LLC via Getty Images)
2016. 7. 29
로비 라울러가 CNN의 코이 와이어와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경기대비 훈련 최종 단계에 들어간 타이런 우들리는 특별한 손님을 맞는다. 로즈 나마유나스는 반려견 미쉬카와 함께 자연을 즐긴다.
2016. 7.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