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Woodley in for Lombard against Kim

Welterweight contender Tyron Woodley will get right back into the Octagon on August 23, as he follows up his June bout with Rory MacDonald with a matchup against Dong Hyun Kim at CotaiArena in Macao, China.

The co-main event bout comes together after Woodley's American Top Team squad mate Hector Lombard was forced from the match due to injury.

UFC President Dana White announced the news during a media tour in Asia promoting the card, which is headlined by the middleweight bout between Michael Bisping and Cung Le.

Woodley, winner of two straight over Josh Koscheck and Carlos Condit before his decision loss to MacDonald at UFC 174, will face a fighter on a hot streak in South Korea's "Stun Gun," who has won four in a row, the last two over Erick Silva and John Hathaway by knockout.

미디어

최근
베치 코헤이아가 계체량을 몇 시간 앞둔 상황에서도 계속 해서 야단법석을 떤다. 로우지는 좀 더 차분한 방법으로 계체량을 준비한다. 조제 알도를 비롯한 선수들이 함께 계체량 행사장으로 향한다.
2015. 8. 1
경기 후 기자회견 - UFC 밴텀급 챔피언 론다 로우지가 UFC 190 대회에서 베치 코헤이아에게 거둔 34초 KO승에 대해서 이야기 한다.
2015. 8. 2
메건 올리비가 스테판 스트루브를 백스테이지에서 만났다. 스트루브는 미노타우로 노게이라에게 UFC 190 대회에서 3-0 판정승을 거뒀다.
2015. 8. 1
메건 올리비가 UFC 190 대회에서 베치 코헤이아를 1라운드 KO로 꺾고 타이틀을 방어한 론다 로우지를 백스테이지에서 만났다.
2015. 8.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