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Jones Looks to Change MMA's Image

A Face of a Brutal Sport Is Trying to Change Its Image
By Williams Rhodes
"Jon (Bones) Jones, the U.F.C. light heavyweight champion, made the rounds earlier this week in Manhattan, promoting his fight Saturday against Glover Teixeira.

"There was a luncheon in TriBeCa; an early morning spot on “Live with Kelly and Michael”; an afternoon interview with Little Bow Wow at the Ultimate Fighting Championship gym near Wall Street.

"At each stop, Jones made it clear that as an ambassador of mixed martial arts, his mission was to change the image of the rapidly growing sport from modern-day barbarianism to an artful blend of martial arts."

Read the full article here.

미디어

최근
UFN 오클라호마 대회에서 케빈 리에게 패한 마이클 키에사의 백스테이지 인터뷰. 논란의 서브미션 판정에 대해 이야기 한다.
2017. 6. 25
UFN 오클라호마 대회에서 마이클 키에사에게 1라운드 서브미션 승리를 거둔 케빈 리의 백스테이지 인터뷰
2017. 6. 25
UFN 오클라호마 대회에서 가진 마이클 키에사와의 대결에 대해 이야기하는 케빈 리, 토니 퍼거슨에게도 할 말이 있다.
2017. 6. 25
UFN 오클라호마 대회 메인이벤트 케빈 리 vs. 마이클 키에사 경기 하이라이트
2017. 6.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