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Eurosport - UFC: Irvin to rely on brute strength

James Irvin says he has not wasted much time trying to work out a gameplan for when he meets the world's top pound-for-pound fighter Anderson Silva on Saturday in what will be Silva's debut at light-heavyweight.

James Irvin says he has not wasted much time trying to work out a gameplan for when he meets the world's top pound-for-pound fighter Anderson Silva on Saturday in what will be Silva's debut at light-heavyweight.

Silva is regarded as one of the most multi-faceted fighters in mixed martial arts, and Irvin has quickly understood the futility of trying to map out a technical game plan with Silva.

Instead, Irvin has decided he's simply going to go in and brawl with Silva and hope that his size and strength wins out over Silva's speed, quickness and precision striking.

"I won't back down for a second from him," said Irvin. "That doesn't mean I will go crazy - he's the best fighter in the world for a reason and I respect that.

Click here for the entire story

미디어

최근
마우리시오 쇼군과 척 리델이 라이트헤비급에서 맞붙으며 캐나다에서 열린 UFC 97 대회를 달궈놓는다. 쇼군은 안토니오 호제리오 노게이라를 리오데자네이루에서 열리는 UFC 190 대회에서 상대한다.
2015. 7. 6
존 구든과 댄 하디가 UFC 189 대회의 메인카드 경기에 대해서 살펴본다. 브래드 피켓 vs. 토마스 알메이다, 군나르 넬슨 vs. 브랜든 댓치, 데니스 베르무데스 vs. 제레미 스테픈스 대결이 예정되어 있다.
2015. 7. 6
이번 경기의 무게감에 비례해 자극을 받은 채드 멘데스는 새크라멘토에서 끊없이 훈련에 집중하고 있다. 코너 맥그리거도 라스베이거스에서 훈련 중이지만, 불꽃놀이를 하며 하루를 마감한다.
2015. 7. 6
팀 알파메일 소속의 톱 페더급 파이터 채드 멘데스가 동료선수들과 힘들게 훈련하며 기량 향상을 위해 힘을 쏟고 있다. 멘데스는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UFC 189 대회에서 페더급 잠정챔피언 타이틀을 두고 코거 맥그리거와 일전을 치른다.
2015. 7.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