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Eurosport - UFC: Irvin to rely on brute strength

James Irvin says he has not wasted much time trying to work out a gameplan for when he meets the world's top pound-for-pound fighter Anderson Silva on Saturday in what will be Silva's debut at light-heavyweight.

James Irvin says he has not wasted much time trying to work out a gameplan for when he meets the world's top pound-for-pound fighter Anderson Silva on Saturday in what will be Silva's debut at light-heavyweight.

Silva is regarded as one of the most multi-faceted fighters in mixed martial arts, and Irvin has quickly understood the futility of trying to map out a technical game plan with Silva.

Instead, Irvin has decided he's simply going to go in and brawl with Silva and hope that his size and strength wins out over Silva's speed, quickness and precision striking.

"I won't back down for a second from him," said Irvin. "That doesn't mean I will go crazy - he's the best fighter in the world for a reason and I respect that.

Click here for the entire story

미디어

최근
타이런 우들리는 UFC 167 대회에서 조쉬 코스첵을 상대로 KO승을 거둔다. 로비 라울러는 조지아 주 아탈란타에서 열리는 UFC 201 대회에서 우들리를 상대로 타이틀 방어에 나선다.
2016. 7. 25
웰터급 맷 브라운과 제이크 엘렌버거는 훈련에만 모든 것을 쏟고 있다. 양 선수는 훈련을 통해서 다시 한 번 승리를 향해 나아갈 수 있다고 믿고 있다.
2016. 7. 24
스트로급 로즈 나마유나스와 카롤리나 코발키비츠 타이틀 도전자로 나설 수 있는 기회를 두고 대결한다. 이들의 경기전략은?
2016. 7. 24
MMA에 뛰어든지 10년, 로비 라울러는 UFC 웰터급 챔피언으로 군림하고 있다. 그리고 이제 라울러는 긴 세월 타이틀 도전의 기회를 기다려왔던 강력한 레슬러 타이런 우들리를 맞아 타이틀 방어전을 치러야 한다.
2016. 7.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