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Jon Jones Targeting Cain Velasquez Fight

Jon Jones says his division is ‘healthy,’ but targeting Cain Velasquez fight
By Mike Bohn, MMAJunkie
"Despite Jones’ claims of a 'healthy' weight class, the division could struggle to provide tests for the world’s top pound-for-pound fighter. After dismantling essentially everyone put in front of him since debuting in 2008, Jones knows the 205-pound division is not long for him, which is why a move up to heavyweight is targeted for the future.

"The New York native is a goal-orientated fighter, and once his work at light heavyweight is done, a 'super fight' against reigning heavyweight champion Cain Velasquez is the next goal on Jones’ career hit list."

미디어

최근
UFC 125에서 필 바로니를 빠르게 제압한 브래드 타바레스의 기술을 감상해보자. UFC 파이트나이트 뱅거에서 타바레스 vs. 보에치와의 경기를 볼수있다.
2014. 7. 29
UFC로 돌아온 닉 디아즈가 UFC.com과 독점 인터뷰를 했다. 앞으로의 매치들, 앤더슨 실바, 격투기를 시작한 계기 등에 대해 이야기한 디아즈를 만나보자.
2014. 7. 28
UFC 144에서 라이트 헤비급 선수 라이언 베이더가 빠른 움직임과 강력한 기술을 앞세워 퀸튼 잭슨을 제압했다. UFC 파이트 나이트 뱅거에서 베이더 vs 생 프뤼의 경기를 볼수있다.
2014. 7. 28
전 올림픽 선수 사라 맥만의 트레이닝 캠프를 찾아가 보았다. 8월 16일 파이트나이트 뱅거에서 그녀를 만나보자.
2014. 7.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