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Shogun Gives Back Before Fight with Gustafsson

Former UFC light heavyweight champion Mauricio "Shogun" Rua is giving back to the people of his native Curitiba in the lead-up to his December 8th bout with Alexander Gustafsson, donating the gloves he wore in his August win over Brandon Vera to an auction to aid hospitals in his hometown.

"The growth of the sport helped us to get closer to the audience of all ages," said Rua. "If we all help a little, a lot can be improved."

The auction, which began on November 20, runs through December 20. All proceeds from the auction will go to the hospitals of Irmandade da Santa Casa de Misericórdia de Curitiba: Hospital Santa Casa de Curitiba, Hospital Psiquiátrico Nossa Senhora da Luz e Hospital e Maternidade Alto Maracanã.  

To bid, visit www.doesantacasa.org.br/shogun/en/

Watch Past Fights

미디어

최근
경기를 앞둔 로즈 나마유나스는 최고의 컨디션이라는 느낌을 받았다. 카롤리나 코발키비츠는 아틀란타에 짐을 푼다. 맷 브라운과 제이크 엘렌버거는 훈련을 실시하면서도 가정을 돌본다. 로비 라울러는 가족과 함께 낚시 여행을 떠나고 타이론 우들리는 편안한 마음으로 머리를 자른다.
2016. 7. 26
UFC Minute 진행자 리사 포일스가 UFC 201 대회의 숨겨진 명경기에 대해 소개한다.
2016. 7. 26
로즈 나마유나스를 UFC 파이터답게 만드는 것들에 대해 살펴보자. 나마유나스는 일요일(한국시각) UFC 201 대회 공동메인이벤트 대결에서 카롤리나 코발키비츠를 상대한다.
2016. 7. 26
UFC 매치메이커 조 실바와 션 쉘비가 UFC 201 대회의 명승부 대진에 대해 이야기한다. 로비 라울러 vs. 타이런 우들리, 로즈 나마유나스 vs. 카롤리나 코발키비츠 등 기대되는 대진이 UFC 201 대회에서 펼쳐진다.
2016. 7.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