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2012년 최고의 KO TOP 10

2012년 최고의 서브미션 TOP 10에 이은 특집, 최고의 KO TOP 10.
Barboza vs. Etim - UFC 14210위 – 러스탐 카빌러브 vs. 빈크 피첼 – TUF 16 피날레

UFC 좀처럼 보기 드문 KO 명장면이 연출됐다. 러시아의 러스탐 카빌러브는 스플렉스로 피첼을 옥타곤 매트에 꽂아 넣으며 KO승을 따냈다. UFC 4에서 댄 세번이 앤소니 마시아스를 상대로 보여줬던 스플렉스만큼이나 파워풀한 기술이었다.

9위 – 마이크 파일 vs. 조시 니어- UFC on FX 3

강력한 턱을 가진 조시 니어는 좀처럼 다운되지 않는 강한 맷집을 자랑한다. 서브미션 스페셜 리스트는 그런 니어를 KO로 쓰러트리는 이변을 연출해냈다.

8위 – 스티븐 톰슨 vs. 댄 스티젠 – UFC 143

무패의 킥복서 스티븐 톰슨의 옥타곤 입성 당시 팬들의 예상은 엇갈렸다. 강력한 타격을 앞세워옥타곤에 성공적으로 안착할 것이라는 예상도 있었지만, 일부 팬들은 그라운드 기술이 없는 한 결국 입식과 종합 격투기의 차이를 몸으로 실감하게 될 것이라 예상했다. 톰슨은 1라운드에 그림 같은 하이킥을 스티젠에게 꽂아 넣으며 자신의 대한 우려를 말끔히 해소했다.

7위 – 도널드 세로니 vs. 멜빈 길라드 – UFC 150

조시 니어와 마찬가지로 강력한 맷집을 자랑하는 멜빈 길라드, 그러나 역시 매 앞에는 장사 없었다. 길라드는 경기 초반 유효타를 적중하며 쉽게 승리를 가져가는 듯 했으나 세로니의 깜짝 하이킥 한 방이 모든 것을 바꿔 놓았다. 세로니는 휘청대는 길라드에게 오른손 펀치를 꽂아 넣으며 극적인 역전 KO승을 기록해냈다.

6위 – 라이언 지모 vs. 앤소니 페로시– UFC 149

캐나다의 라이언 지모는 데뷔전 패배 후 소쿠주, 마빈 이스트먼 등을 상대로 16연승을 기록하며 2012년 마침내 UFC의 부름을 받는다. 최근 7경기 중 6경기에서 판정승을 기록했기에 또 다른 ‘수면제 파이터’가 등장하나 싶었지만, 경기 결과는 전혀 달랐다. 지모는 앤소니 페로시를 단 7초만에 KO시키며 화끈한 KO승을 팬들에게 선사했다.

5위 – 팻 베리 vs. 셰인 델 로사리오 – TUF 16 피날레

화끈한 경기의 대명사답게 팻 베리는 이번에도 팬들을 실망시키지 않았다. 베리는 정확한 레프트 훅으로 로사리오를 휘청거리게 한 후 오른손 펀치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너무나도 빠르고 정확한 베리의 주먹에 로사리오는 어안이 벙벙한 모습이었다.

4위 – 시야르 바하두르자다 vs. 파울로 티아고 – UFC on FUEL TV 2

바하두르자다가 강력한 타격가 티아고를 제압하는 데는 불과 42초밖에 걸리지 않았다. 바하두르자다는 UFC 데뷔전에서 베테랑 티아고에게 최초의 KO패를 안겨주는 이변을 연출해냈다.

3위 – 앤소니 페티스 vs. 조 로존 – UFC 144

사실 앤소니 페티스가 클레이 구이다와 제레미 스티븐스를 상대로 보여준 모습은 ‘쇼타임’이라는 별명에 전혀 걸맞지 않았다. 페티스는 UFC 144에서 81초만에 하이킥을 조 로존의 머리에 꽂아 넣으며 비로서 그의 진가를 드러냈다. 로존은 경기 후 다음과 같이 트위터에 메시지를 남겼다. “경기가 끝났지만, ‘일본도’를 사기 위해 며칠 일본에 더 머무를 것이다. 그런데 생각해보니 ‘투구’를 사는 편이 나을 것 같다. 다른 라이트급 파이터들도 ‘투구’를 하나 장만해 놓는 게 신상에 좋을 것이다…”

2위 – 쿵 리 vs. 리치 프랭클린 – UFC on FUEL TV 6

“노장은 죽지 않는다?” 이미 파이터로서 하향세에 접어든 쿵 리는 리치 프랭클린을 상대로 대반전을 일으키며 팬들을 열광시켰다. 당초 고전을 면치 못할 것이라는 평가가 대부분이었지만, 쿵 리는 오른손 펀치 한 방으로 전 미들급 챔피언 리치 프랭클린을 쓰러트리는 충격적인 장면을 연출해냈다.

1위 – 에드손 바보자 vs. 테리 에팀 – UFC 142

2012년 최고의 KO 명장면은 단연 바보자가 에팀에게 성공시킨 휠 킥(wheel kick)이었다. 바보자는 UFC 142에서 만화에서나 나올법한 360도 회전에 가까운 휠 킥을 실전에서 성공시키며 팬들을 경악시켰다.

기타 후보– 마이클 맥도날드 vs. 미구엘 토레스, 댄 하디 vs. 드웨인 루드윅, 팀 보에치 vs. 오카미 유신, 로이 넬슨 vs. 데이브 허먼, 료토 마치다 vs. 라이언 베이더…

역대 최고의 KO 경기

2011년 – 칙 콩고 vs. 팻 베리
2010년 – 케인 벨라스케즈 vs. 브록 레스너
2009년 – 앤더슨 실바 vs. 포레스트 그리핀
2008년 – 라샤드 에반스 vs. 척 리델
2007년 – 가브리엘 곤자가 vs. 미르코 크로캅
2006년 – 앤더슨 실바 vs. 리치 프랭클린 1차전
2005년 – 척 리델 vs. 랜디 커투어 2차전

미디어

최근
UFC 125에서 필 바로니를 빠르게 제압한 브래드 타바레스의 기술을 감상해보자. UFC 파이트나이트 뱅거에서 타바레스 vs. 보에치와의 경기를 볼수있다.
2014. 7. 29
UFC로 돌아온 닉 디아즈가 UFC.com과 독점 인터뷰를 했다. 앞으로의 매치들, 앤더슨 실바, 격투기를 시작한 계기 등에 대해 이야기한 디아즈를 만나보자.
2014. 7. 28
UFC 144에서 라이트 헤비급 선수 라이언 베이더가 빠른 움직임과 강력한 기술을 앞세워 퀸튼 잭슨을 제압했다. UFC 파이트 나이트 뱅거에서 베이더 vs 생 프뤼의 경기를 볼수있다.
2014. 7. 28
전 올림픽 선수 사라 맥만의 트레이닝 캠프를 찾아가 보았다. 8월 16일 파이트나이트 뱅거에서 그녀를 만나보자.
2014. 7.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