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Thomson and Johnson booked for San Jose on FOX

Former Strikeforce lightweight champion Josh Thomson will meet No. 10-ranked lightweight Michael Johnson at UFC on FOX in San Jose, Ca. on July 26.

Former Strikeforce lightweight champion Josh Thomson, coming off a split decision loss to Benson Henderson in January, is looking to climb back into title contention.

That journey begins on July 26 when he meets No. 10-ranked lightweight Michael Johnson, who has won his last three fights inside the Octagon. Johnson's knockout win over Gleison Tibau and decision victories over Joe Lauzon and Melvin Guillard have opened many eyes, and the 27-year-old St. Louis, Mo. native hopes to take another step up in the rankings with a signature win over Thomson.

UFC on FOX will take place in San Jose, Calif . Stay tuned to UFC.com as more fights are added to the card, which already includes a light heavyweight showdown between Anthony "Rumble" Johnson and Rogerio Nogueira.

미디어

최근
인빅타 FC 밴텀급 챔피언 토냐 에빙어가 개인적 사유로 출전이 불발된 메건 앤더슨의 대체선수로 나서 UFC 214 대회에서 크리스 사이보그와 맞선다. 7월 29일 UFC 214 대회, UFC 여성 페더급 챔피언 결정전이다.
2017. 6. 27
오클라호마 대회 이후 케빈 리가 토니 퍼거슨에 관심을 돌린다. 양 선수는 폭스스포츠 1 방송인터뷰에서 설전을 펼친다.
2017. 6. 26
UFN 오클라호마 대회에서 케빈 리에게 패한 마이클 키에사의 백스테이지 인터뷰. 논란의 서브미션 판정에 대해 이야기 한다.
2017. 6. 25
UFN 오클라호마 대회에서 마이클 키에사에게 1라운드 서브미션 승리를 거둔 케빈 리의 백스테이지 인터뷰
2017. 6.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