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ssie Unfazed by Smashes Banter
By Dan Nancarrow, The Age" /> Friction Builds Between Sots and Pearson | UFC ® - News
Article

Friction Builds Between Sots and Pearson

Aussie Unfazed by Smashes Banter
By Dan Nancarrow, The Age
"George Sotiropoulos has been labelled 'weird', 'insane' and 'the world's most boring man' by Ross Pearson, the British fighter who has promised to deliver a 'brutal mugging' of the Australian lightweight on the Gold Coast this December.

"Pearson (13-6) has openly stating that he hates Sotiropoulos (14-4) and will be fighting emotionally for the first time in his career when he enters the ring with the Melbourne BJJ specialist in December."

Read full article

미디어

최근
감히 최고의 경기분석이라 칭해본다. 로빈 블랙이 UFC 201 대회 메인이벤트 로비 라울러 vs. 타이런 우들리 타이틀전을 분석한다. 긴 휴식기를 가진 우들리의 기량은 얼마나 성장했을까?
2016. 7. 25
카롤리나 코발키비츠가 체육관에서 훈련을 하고, UFC 2 게임도 즐긴다. 로즈 나마유나스는 반려견을 데리고 자연을 즐긴다. 타이런 우들리는 경기를 앞두고 휴식을 취하며 로비 라울러는 야구경기를 관람한다.
2016. 7. 25
존 구든과 댄 하디가 모여 UFC 201 대회 대진을 분석한다. 화요일 UFC.com 미디어 섹션에서 전체 동영상을 공개한다.
2016. 7. 25
웰터급 넘버 1 컨텐더 타이런 우들리가 자신이 성장했던 곳 미주리 주 세인트 루이스를 찾아 폭력조직의 유혹에서 벗어나 더 나은 길을 선택했던 과정에 대해 이야기한다. 우들리는 UFC 201 대회에서 챔피언 로비 라울러에 도전한다.
2016. 7.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