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azil Adds New Octagon Girl

Jhenny Andrade becomes the newest UFC Octagon Girl
Sao Paulo's Jhenny Andrade is the newest beauty to grace our sport as a UFC Octagon Girl.

The 25-year-old has previously worked as a journalist, television announcer and reality show contestant. Her hobbies include weight training, dancing and watching MMA: "I've always liked the UFC," she said. "It will be great to be a part of this team and to contribute to the brand’s success."

Andrade will make her debut Friday at the UFC 163: Aldo vs. Korean Zombie weigh-in. She will join Camila Oliveira, who came on board as the UFC's first Brazilian Octagon Girl in January.

And though the Octagon Girls clap for all the stars, don't be surprised if you catch her cheering just a little extra for the main event on Saturday -- Jose Aldo is her favorite fighter. "He seems very nice and personable," she said "He was the first fighter I ever saw in action and he fights with so much passion!"

More Jhenny:
Closer portfolio
Ten portfolio
토요일, 10월 24
Dublin, Ireland


코너 맥그리거와 유럽 팀이 승점 동률을 노린다. 사울 로저스가 미국 팀의 빌리 쿼란틸로를 상대로 예선전 4경기를 치른다.
2015. 10. 6
플라이급 챔피언 드리트리우스 존슨은 세계 최고의 파이터일까? 존슨의 최근 경기를 치른 UFC 191 대회를 직접 보고 평가하라. 이제 UFC 파이트 패스에서 시청가능하다.
2015. 10. 6
다니엘 코미어는 UFC 192 대회에서 타이틀 방어에 성공했다. 라이언 베이더는 라샤드 에반스를 물리치고 라이트헤비급 랭킹 3위에 올랐다. 이번 주의 랭킹 보고서에서 포레스트 그리핀이 랭킹 변화에 대해 설명한다.
2015. 10. 6
UFC Minute 진행자 리사 포일스가 최근 UFC 192 대회에서 인상적인 데뷔전 승리를 거둔 신성 세이지 노스컷에 대해 알아본다.
2015. 10.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