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azil Adds New Octagon Girl

Jhenny Andrade becomes the newest UFC Octagon Girl
Sao Paulo's Jhenny Andrade is the newest beauty to grace our sport as a UFC Octagon Girl.

The 25-year-old has previously worked as a journalist, television announcer and reality show contestant. Her hobbies include weight training, dancing and watching MMA: "I've always liked the UFC," she said. "It will be great to be a part of this team and to contribute to the brand’s success."

Andrade will make her debut Friday at the UFC 163: Aldo vs. Korean Zombie weigh-in. She will join Camila Oliveira, who came on board as the UFC's first Brazilian Octagon Girl in January.

And though the Octagon Girls clap for all the stars, don't be surprised if you catch her cheering just a little extra for the main event on Saturday -- Jose Aldo is her favorite fighter. "He seems very nice and personable," she said "He was the first fighter I ever saw in action and he fights with so much passion!"

More Jhenny:
Closer portfolio
Ten portfolio


UFC 최대 앙숙간의 경기가 마침내 라스베이거스 UFC 194 대회에서 열린다. 조제 알도가 코너 맥그리거를 상대로 페더급타이틀 방어전을 치르는 것이다. 또한 크리스 와이드은 루크 록홀드를 맞아 미들급 타이틀전 경기에 출전한다.
2015. 11. 30
19세 세이지 노스컷이 UFC에 폭풍을 몰고 왔다. 노스컷의 UFC 데뷔전 하이라이트를 살펴본 후, 노스컷이 이야기하는 격투기 여정과 UFN 라스베이거스 대회에서 치르는 다음 경기에 대해 들어보자.
2015. 11. 30
조제 알도 vs. 코너 맥그리거 대결, 대결 성사에 1년이 넘게 걸린 경기가 드디어 라스베이거스 UFC 194 대회에서 치러진다. 이번 대회는 UFC 사상 최대의 경기가 포함되어있는 GO BIG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열린다.
2015. 11. 30
가장 최근 경기에서 료토 마치다에게 승리를 거둔 루크 록홀드, 12월 12일 UFC 194 대회에서 크리스 와이드먼에게 도전할 권리를 얻었다.
2015. 11.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