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알도 vs. 페티스, 8월 격돌!

전 라이트급 챔피언 프랭키 에드가를 상대로 타이틀 방어에 성공한 조세 알도가 이번에는 전 WEC 라이트급 챔피언 앤소니 페티스를 맞이한다.

알도는 UFC 156에서 에드가를 제압하며 타이틀 4차 방어에 성공했으며 페티스는 현재 라이트급에서 조 로존, 도널드 세로니 등을 KO시키며 3연승을 구가 중이다.

“알도와 페티스는 MMA에서 가장 경이로운 움직임을 보여주는 파이터들이다. 두 선수가 맛붙었을 때 과연 어떤 그림이 나올지 기대된다.” 데이나 화이트 회장은 이번 매치에 상당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알도와 페티스간의 경기는 8월에 치러질 전망이며 장소 및 일정 등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미디어

최근
경기를 앞둔 로즈 나마유나스는 최고의 컨디션이라는 느낌을 받았다. 카롤리나 코발키비츠는 아틀란타에 짐을 푼다. 맷 브라운과 제이크 엘렌버거는 훈련을 실시하면서도 가정을 돌본다. 로비 라울러는 가족과 함께 낚시 여행을 떠나고 타이론 우들리는 편안한 마음으로 머리를 자른다.
2016. 7. 26
UFC Minute 진행자 리사 포일스가 UFC 201 대회의 숨겨진 명경기에 대해 소개한다.
2016. 7. 26
로즈 나마유나스를 UFC 파이터답게 만드는 것들에 대해 살펴보자. 나마유나스는 일요일(한국시각) UFC 201 대회 공동메인이벤트 대결에서 카롤리나 코발키비츠를 상대한다.
2016. 7. 26
UFC 매치메이커 조 실바와 션 쉘비가 UFC 201 대회의 명승부 대진에 대해 이야기한다. 로비 라울러 vs. 타이런 우들리, 로즈 나마유나스 vs. 카롤리나 코발키비츠 등 기대되는 대진이 UFC 201 대회에서 펼쳐진다.
2016. 7.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