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Kennedy Finds New Foe for FFTT

Tim Kennedy will now face Rafael Natal in the main event of Fight for the Troops in Ft. Campbell, Kentucky.
With Lyoto Machida being plucked to headline UFC Fight Night in Manchester, UFC middleweight Tim Kennedy was left without an opponent for the November 6 Fight for the Troops event. After lobbying for several days on Twitter, Kennedy finally found a taker: Machida's countryman Rafael "Sapo" Natal, who has won five of his last six bouts, all in convincing fashion.

The Brazilian "Sapo" looks to make a statement in his first UFC main event, which is scheduled for five rounds. Natal had originally been scheduled to fight Ed Herman at UFC 167; a new opponent for Herman will be named in days to come.

Natal appeared excited about the news, Tweeting "GOD is WONDERFULLLLLLLL AUUUUUUUUUUUUUUUUU..." minutes after the bout was confirmed.

Kennedy, an Army special forces operative with a unique sense of humor -- he once re-made a Katy Perry video shot-for-shot -- responded with equal enthusiasm. "I love that I'm fighting a guy with beautiful bronze skin," Kennedy said in an interview with MMAjunkie.com. "He looks dashing regardless of what he's wearing. Because of that I hate him."

미디어

최근
UFC 해설자 조 로건이 UFN 라스베이거스 대회 메인이벤트 토마스 알메이다-코디 가브런트 5라운드 대결에 대해 살펴본다. 대회는 폭스스포츠 1 채널을 통해 무료로 중계되며, 라스베이거스 만달레이 이벤트 센터에서 열린다.
2016. 5. 26
UFC 밴텀급 토마스 알메이다는 무패 전적을 유지하며 체급 랭킹 10위권으로 진입하기 위해 수없이 많은 땀을 흘렸다. 알메이다는 이제 UFN 라스베이거스 대회에서 코디 가브런트를 맞이하며 정상을 향한 여정을 계속한다.
2016. 5. 26
토마스 알메이다가 UFC 특파원 아만다 살바토의 인터뷰에 한다. 알메이다와 살바토는 함께 경주차량에 탑승해 직접 차량을 몰아본다. 현재 무패행진 중인 알메이다가 노리는 것은 이번 일요일 코디 가브런트를 꺾고 21승 무패 전적을 기록하는 것이다.
2016. 5. 26
동부 오후 9시 서부 오후 6시 UFN 라스베이거스 대회가 막을 올린다. 코디 가브런트 vs. 토마스 알메이다 대결이 메인이벤트다. 헤난 바라오-제레미 스티븐스 대결을 비롯해 다양한 경기가 준비되어 있다.
2016. 5.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