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UFC Octagon Girls Take Over FHM

Like the sexy UFC Octagon Girls? Check out the latest issue of FHM to see Arianny Celeste and Brittney Palmer in their hottest shoot to date.
The May 2013 issue of FHM sees the official UFC global ambassadors Arianny Celeste and Brittney Palmer in their debut cover shoot for the UK-based mag.

The issue, on stands tomorrow (and also available straight to your iPad here), has the girls flying the flag for UFC and looking sexy across ten whole pages. They also chat all things Ultimate Fighting Championship and debate who looks the best in a bikini (the answer of which is, by the way, both).

Check out the Octagon girls looking amazing in stars and stripes in the gallery above (click here on mobile) and head over to FHM.com to see behind-the-scenes video of their shoot here.

미디어

최근
메인이벤터 코너 맥그리거가 로스앤젤레스로 향해 코난 쇼에 출연한다. 새크라멘토에서 채드 멘데스는 그의 전화번호가 대중에 공개됐다는 것을 발견한다. 라스베이거스로 돌아온 맥그리거는 훈련을 소화하고, 멘데스는 맥그리거의 코난 쇼 출연 방송을 시청한다.
2015. 7. 4
UFC Minute host 리사 포일스가 UFC 189 임베디드를 소개한다.
2015. 7. 3
탈레스 레이테스는 팀 보우치와 옥타곤에서 만났다. 서브미션 달인답게 암트라이앵글초크로 경기를 끝냈다. 레이테스는 UFN 글래스고에서 마이클 비스핑과 격돌한다.
2015. 7. 3
미르코 크로캅은 종합격투기에서 가장 위력적인 스트라이커 중 하나다. 왼발 하이킥으로 여러 상대를 KO로 쓰러뜨렸다. 프랭크 미어는 브라질리언 주짓수 블랙벨트 소유자. 레슬링 기술을 갖춘 서브미션의 달인으로 승리를 노린다.
2015. 7.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