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UFC Octagon Girls Take Over FHM

Like the sexy UFC Octagon Girls? Check out the latest issue of FHM to see Arianny Celeste and Brittney Palmer in their hottest shoot to date.
The May 2013 issue of FHM sees the official UFC global ambassadors Arianny Celeste and Brittney Palmer in their debut cover shoot for the UK-based mag.

The issue, on stands tomorrow (and also available straight to your iPad here), has the girls flying the flag for UFC and looking sexy across ten whole pages. They also chat all things Ultimate Fighting Championship and debate who looks the best in a bikini (the answer of which is, by the way, both).

Check out the Octagon girls looking amazing in stars and stripes in the gallery above (click here on mobile) and head over to FHM.com to see behind-the-scenes video of their shoot here.

미디어

최근
대한민국 출신의 최두호 선수가 디 얼티밋 파이터(TUF) 23피날레에서 티아고 타바레스를 상대로 1라운드 KO 3연승을 성공하기 위해 라스베이거스로 향합니다.
2016. 7. 1
최두호 선수는 떠오르고 있는 한국 파이터들의 새로운 세대를 선도하고 있다. 강하고, 영리하며, UFC에서의 또 다른 승리를 갈망하는 코리안 슈퍼보이가 1라운드 KO승을 3연속 이어나가기 위해 라스베이거스로 떠난다.
2016. 7. 1
준결승까지 치러진 이번 시즌, 이제 시즌 결승전 진출자가 가려진다. 수요일 동부 오후 10시 방영.
2016. 6. 30
UFC 최고의 대회, 행크와 조지가 분석하는 UFC 200 대회 메인이벤트 라이트헤비급 타이틀전 다니엘 코미어-존 존스 대결.
2016. 6.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