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UFC 호화 대진으로 일본 재상륙!

라이트헤비급 메인이벤트
반다레이 실바 vs. 브라이언 스탠


Plus:
스테판 스트루브 vs. 마크 헌트
고미 타카노리 vs. 디에고 산체스
김동현 vs. 시야르 바하두르자다
전 프라이드 FC 미들급 챔피언 반다레이 실바와 미 해병대 출신 파이터 브라이언 스탠이 3월 3일(현지시각) UFC 일본 대회에서 격돌한다.

‘도끼 살인마’라는 별명을 가진 실바는 프라이드 FC 최고의 스타로 활약하면서 프라이드 FC 최다승, 최다 KO승, 최다 타이틀 방어, 최다 연승과 같은 각종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실바는 2006년 이래 처음으로 일본에서 경기를 갖게 된다. 도쿄 요코다 공군 기지에서 출생한 스탠은 WEC 챔피언 경력뿐만 아니라, 크리스 리벤, 조지 산티아고, 알레시오 사카라와 강자들을 제압해온 라이트헤비급의 강자이다.

코메인 이벤트에서는 UFC 최장신 파이터 스테판 스트루브와 마크 헌트가 맛붙는다. 스트르부는 최근 4연승 가도를 달리면서 두 차례의 ‘서브미션 오브 더 나이트’ 보너스와 한 차례의 ‘파이트 오브 더 나이트’ 보너스를 수상했다. 특유의 거침없는 파이트 스타일과 강력한 펀치력으로 오랜 동안 일본에서 사랑 받고 있는 헌트 역시 최근 3연승을 기록 중이다. 헌트는 이미 2012년 2월 UFC 144 일본 대회에서 칙 콩고를 KO 시키며 일본 팬들을 열광케 한 바 있다.

UFC 일본 대회에는 전 프라이드 FC 챔피언 고미 타카노리와 디에고 산체스 간의 라이트급 경기와 대한민국의 파이터 김동현과 시야르 바하두르자다간의 웰터급 경기, 후쿠다 리키와 브레드 타바레스 간의 미들급 경기, 미즈가키 타케야와 브라이언 캐러웨이 간의 밴텀급 경기도 추가됐다.

한편 또 다른 두 명의 대한민국 파이터들이 드디어 UFC 데뷔전을 갖게 됐다. 웰터급의 임현규는 마르셀로 구이마레스를, 밴텀급의 강경호는 알렉스 캐세레스를 상대한다. 일본의 라이트급 도쿠도미 가즈키 역시 크리스티노 마르셀로를 상대로 데뷔전을 갖게 된다.
일요일, 5월 8
2PM/11AM
ETPT
Rotterdam, Netherlands

미디어

최근
TUF 23 시즌 피날레 대회가 UFC 200 대회가 열리는 주에 함께 열린다. TUF 23 시즌은 요안나 옌제이치크 및 클라우디아 가델랴가 코치로 출연했으며, 피날레 대회에서 2명의 코치는 스트로급 타이틀을 놓고 맞붙는다. 대회는 7월 8일 폭스스포츠 1 채널에서 폭스스포츠 1 채널에서 열린다. 티켓은 금요일부터 판매된다.
2016. 4. 29
화려한 선수진, 흥미진진한 대진을 앞세운 UFC 198 대회, 브라질 출신의 전설급 선수들이 고국에서 개최되는 이번 대회에 출전한다. 메인이벤트는 파브리시오 베우둠-스티페 미오치치 헤비급 타이틀 전이다. 대회는 5월 14일 PPV 방식으로 중계된다.
2016. 4. 29
UFC 200 대회에서 다니엘 코미어-존 존스 2차전이 펼쳐진다. 라이트헤비급 통합타이틀전이다. 7월 9일 UFC 200 대회에 코미어-존스 대결을 포함 3개 타이틀 매치가 예정되어 있다. 티켓 절찬 판매 중.
2016. 4. 29
UFC 198 브라질 대회에서 파브리시오 베두움 vs. 스티페 미오치치 헤비급 타이틀전이 열린다. 대회 대진은 고국 브라질로 돌아와 경기를 펼치는 브라질 선수들로 가득차있다. 앤더슨 실바, 크리스 사이보그, 비토 벨포트 등의 선수가 출전한다. 대회는 5월 14일 열린다.
2016. 4.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