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

UFC 싱가포르 경기 후 기자회견과 보너스 수상

사피딘과 임현규선수가 메인이벤트를 장식한 UFC 싱가포르의 보너스를 누가 수상하였을까
UFC 아시아 지사장 마크 피셔 UFC 싱가폴 경기 후 기자회견을 진행하면선 5만 달러 보너스의 수상자를 발표하였다.

러셀 도앤은 서브미션 오브 더 나잇의 보너스를 수상하였고, 그의 동료 하와이 출신의 맥스 할러웨이는 녹아웃 오브 더 나잇 보너스를 수상하였다. 메인이벤트의 타렉 사피딘과 임현규 선수는 5라운드의 치열한 접전을 벌인 끝에 사피딘 선수가  판정으로승리를 쟁취하며 양 선수는 파이트 오브 더 나잇 보너스를 수상하였다.

할러웨이와 도앤은 UFC 최초의 싱가포르 파이터 로이스턴 위와 일본 종합격투기 전설 타츠야 카와지리와 함께 기자회견에 참석하였다. 위와 카와지리 모두 UFC 데뷔전을 승리로 이끌었다. 임현규 선수는 동료들의 부축을 받으며 기자회견에 늦게 참석하였으며, 사피딘은 메디컬체크를 제시간에 마치지 못하여 불참하였다.

임현규 선수의 코너는 4라운드 종료 후 계속 된 다리공격으로 인해 서있기 조차 힘든 임현규 선수를 위해 타월을 던져 기권을 고려했으나, 메인이벤트라는 좋은 기회를 얻은 임현규 선수는 절대 포기할 수 없었다. 오히려, 임현규 선수는 경기종료 1분을 남겨놓고 사피딘을 강하게 밀어붙이며 피니쉬 할 뻔 하기도 하였다.


또한, 도앤은 수상한 보너스로 강아지를 살 계획이라 밝혔다.

Click here 기자회견 전체영상
토요일, 8월 1
10PM/7PM
ETPT
Rio de Janeiro, Brazil

미디어

최근
유니벳 제공으로 새로 론칭된 인사이드 더 옥타곤 코너에서는 존 구든과 댄 하디의 UFC 190 대회 심층분석을 제공한다.
2015. 7. 28
베테랑 선수인 샘 스타우트와 이브스 에드워드가 라이트급 대결에서 정면 대결을 펼친다. 캐나다에서 열린 경기에서 관중들과 스타우트가 원하는 것은 단 한 가지, 승리뿐이다. 스타우트의 다음 경기는 UFN 사스카툰 대회에서 프랭키 퍼레즈와의 대결이다.
2015. 7. 24
론다 로우지가 메건 올리비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이 소속된 '4명 여성 기수' 팀에 대해서 이야기 한다. 이 재밌는 인터뷰에서 론다 로우지는 팀의 역동성과 각 멤버의 개성에 대해서 이야기한다.
2015. 2. 25
UFC 카운트다운은 UFC 190 출전을 앞둔 6명의 스타들의 훈련캠프와 일상을 들여다본다. 전 챔피언 안토니오 호드리고 노게이라는 스테판 스트루브를 상대로 홈에서 승리를 노린다.
2015. 7.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