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콘텐츠로 건너뛰기

강경호, 8월 UFC 241 출전…올해 2승 사냥

'미스터 퍼펙트' 강경호가 오는 8월 옥타곤에 복귀한다.

강경호는 8월 1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 혼다 센터에서 열리는 UFC 241에 출전해 브랜든 데이비스와 맞붙는다.

약 6개월 만의 경기다. 강경호는 지난 2월 열린 UFC 234에서 일본의 이시하라 테루토를 서브미션으로 꺾고 올해 첫 승을 거둔 바 있다. 

3연승의 상승세를 타다가 지난해 히카르도 하모스에게 분패하며 상승세가 멈췄지만 곧바로 다시 일어섰다. 강경호의 UFC 총 전적은 4승 2패 1무효.

상대인 데이비스는 페더급에서 내려온 파이터다. 데이나 화이트 컨텐더 시리즈(DWCS)에 출전했다가 UFC와 계약을 맺은 파이터로, 지난해 1승 3패로 부진했으나 올해 새 체급에 뛰어들어 분위기 전환을 꾀하고 있다. 지난 4월 밴텀급 데뷔전에선 랜디 코스타를 서브미션으로 제압했다.

랭킹 입성을 노리는 강경호로선 무조건 넘어야 하는 상대다. 데이비스를 잡아야 15위권 입성을 바라볼 수 있는 경기를 가질 수 있다. 상대의 UFC 커리어가 뛰어난 편이 아닌 만큼 임팩트 있게 이기는 것도 중요하다.

한편 UFC 241의 메인이벤트는 다니엘 코미어 대 스티페 미오치치의 헤비급 타이틀매치다. 또 웰터급의 앤서니 페티스 대 네이트 디아즈, 미들급의 요엘 로메로 대 파울로 코스타의 대결도 펼쳐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