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콘텐츠로 건너뛰기

글레이슨 티바우 건에 대한 UFC 공식 성명

 

UFC는 금일(18일), UFC 반도핑 정책 위반건에 대해 미국반도핑기구(USADA)가 글레이슨 티바우에게 내린 2년의 제재 조치를 승인했다.
UFC는 모든 선수들에게 경기력 향상 약물을 사용하지 않는 공정한 경쟁의 장을 제공하기 위해 지난 해 제 3자 기관 USADA의 협력을 확보했다. UFC는 격투기의 건전성을 유지하기 위해 필요한 제재 조치의 발표를 지지한다.
UFC의 이번 성명은 USADA의 발표에 따라 발행된 것이다. http://ufc.usada.org/gleison-tibau-accepts-doping-sanc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