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콘텐츠로 건너뛰기

김동현-닐 매그니 UFC 202 확정

 

8월 20일 라스베이거스 티 모바일 이레나에서 열리는 UFC 202 대회에 웰터급 상위 랭커 대진이 3개가 확정된 상황, 또 하나의 수준급 웰터급 대진이 확정되었다. 닐 매그니와 김동현이 UFC 202 대회에서 맞붙는다.
UFC 202 대회 메인이벤트는 네이트 디아즈와 코너 맥그리거의 2차전이다. 디아즈는 3월 1차전 대결 승리 재현을 노린다. 공동메인이벤트에서 앤서니 존슨이 글로버 테세이라를 상대한다. 데미안 마이아-카를로스 콘딧, 릭 스토리-도널드 세로니 웰터급 대진 또한 확정된 상태다.
웰터급에서 가장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콜로라도 출신의 닐 맥그니는 최근 11경기에서 10승 1패를 기록하고 있다. 에릭 실바, 켈빈 가스텔럼, 헥터 롬바드를 상대로 3연승을 거두고 있다. 웰터급 랭킹 7위인 닐 매그니는 랭킹 9위 김동현을 맞아 다시 한번 어려운 시험무대에 오르게 되었다. 김동현은 최근 7경기에서 6승을 거뒀으며, 마지막 4차례 승리 모두 KO나 서브미션으로 장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