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콘텐츠로 건너뛰기

맥그리거 훈련 파트너 ‘맥그리거가 그라운드도 압도할 것’

 

 

네이트 디아즈-코너 맥그리거 1차전, 2라운드에서 양 선수가 그라운드 상황으로 접어들었을 때 디아즈는 맥그리거를 상대로 훨씬 뛰어난 브라질리언 주짓수 실력을 선보였다.
맥그리거의 그라운드 전문 트레이닝 파트너 딜론 대니스는 2차전에선 맥그리거가 그라운드 공방에서 ‘우위를 점하는 것’ 이상의 결과를 거둘 것이라 말했다.
UFC 202 임베디드(Embedded) 에피소드 2에 출연한 딜론 대니스는 “경기가 그라운드 상황으로 가더라도 맥그리거가 압도할 것”이라 밝혔다.

Buy tickets to UFC 202 | Pre-order UFC 202 digitally now
UFC 196 대회 1차전에서 맥그리거는 1라운드 타격 공방에서 확실히 우위를 점했다. 하지만 2라운드에선 상황이 급변하며 디아즈가 리치 상의 우위를 살려 승부의 향방을 바꾼 두 차례 타격을 성공시켰다. 맥그리거는 테이크다운을 시도할 수밖에 없었으나 이로 인해 맥그리거의 1차전 패배 시나리오가 시작되었다.
맥그리거의 태클에 디아즈는 길로틴초크로 반격했다. 맥그리거는 몸을 틀어내며 빠져나왔지만 결국 마운트 포지션을 허용하고 말았다. 마운트 포지션에서 나오기 위해선 등을 돌려야만 하는 상황, 디아즈가 이를 이용해 리어네이키드초크를 성공시키는데는 단 몇 초 밖에 걸리지 않았다.

딜론 대니스는 맥그리거가 UFC 202 대회 재대결을 준비하며 그라운드 훈련에 수많은 시간을 보냈기에 디아즈의 모든 움직임에 대처할 수 있을 것이라 말했다.
대니스는 “함께 훈련하면서 맥그리거에 도움이 많이 되었다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디아즈도, 나도 주짓수 특유의 움직임을 지니고 있다. 맥그리거도 주짓수 특유의 움직임이 어떤 것인지 느낄 것이다. 나와 맥그리거 모두 정말 열심히 땀을 흘렸지만, 맥그리거가 더욱 힘들게 훈련했다. 맥그리거가 현재 위치에 있는데는 이유가 있다. 휴식도 없이 매일 부지런히 훈련했다. 경기가 시작되면 그 이유가 무엇인지 알 게 될 것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