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콘텐츠로 건너뛰기

헤너 및 히론 그레이시가 2013년 앤서니 페티스가 벤슨 헨더슨을 꺾을 때 사용했던 서브미션 기술에 대해 분석한다. 페티스는 금주 일요일(한국시각) 찰스 올리베이라를 상대한다.